Bitcoin-segwit2x비트코인과 가상화폐에 관심 있다면, 요새 비트코인 동네에서 뭔가 큰일이 벌어지고 있다는 걸 알 것이다. 워낙 빠르게 변하고, 기술도 계속 진화해서, 나는 그냥 껍데기만 알고 세세한 건 잘 모르지만, 개인적으로 좋아하는 분야이고, 비트코인에 대해서 가끔 포스팅해서 그런지, 만나는 사람마다 나한테 “요새 비트코인 무슨 일 있나요?”라고 물어본다.

비트코인의 바탕을 이루는 블록체인의 크기에 대한 논란에 대해서는 과거에도 몇 번 썼다. 블록체인의 블록 사이즈는 1MB인데, 이는 비트코인 네트워크에 대한 해킹이나 사이버 공격을 예방하려고 일부러 이렇게 작게 만들었다. 그런데, 블록 사이즈의 한계 때문에 비트코인 네트워크의 거래량도 제한되는데, 이 상태로는 비트코인이 비자(Visa)와 같이 거대하고 효율적인 결제 시스템이 될 수가 없다. 그리고, 거래량이 증가할수록 거래를 승인하는데 필요한 채굴작업도 비싸진다는 문제점도 있다.

이 오래된 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두 개의 다른 제안이 있다. 한쪽은 그냥 간단하게 블록 사이즈를 더 크게 만들자고 하는데, 이는 마치 자동차가 너무 많아져서 교통체증이 심하니, 도로의 차선을 확장해야 한다는 주장과 비슷하다. 이 주장은 주로 채굴을 업으로 하는 쪽의 주장이고, 전 세계에서 채굴을 가장 많이 하는 중국의 압도적인 지지를 받고 있다.

하지만, 교통량이 증가한다고 무작정 차선을 확장하는 게 정답은 아니다. 차량흐름을 최적화하거나, 대로변의 작은 길들을 활용해서 해결할 수도 있다. 이게 바로 비트코인 소프트웨어 개발자들이 주장하는 방법이다. 이들이 제안하는 건, 비트코인 네트워크의 체증을 해소하기 위해서 거래량 일부를 메인 블록체인 외부에서 처리하는 방법이다. 이 기술을 SegWit이라고 한다. 하지만, 이 방법을 채택한다면, 지금까지 채굴을 위해서 엄청난 투자를 한 중국 마이너들의 생계가 위협받을 수 있으므로, 이들이 압도적으로 반대하고 있다.

이 두 파벌이 최근에 조금씩 양보를 하면서 합의한 게 SegWit2x이다. SegWit을 도입하지만, 동시에 블록 사이즈도 2배로(=2MB) 늘리는 방법이다. SegWit2x 소프트웨어는 이미 배포되었고, 이미 80% 이상의 마이너들이 도입했다는 소식이 들린다. 이로써 SegWit은 적용되었고, 블록 사이즈를 2배로 늘리는 일이 남았다. 앞으로 벌어질 일들의 일정은 여기에 잘 설명되어 있다. 아직은 확신할 수 없지만, 아마도 모두가 우려했던 최악의 시나리오인 split은 일어나지 않고 – 이더와 같이 비트코인도 두 개의 코인으로 분할하는 – 비트코인 네트워크는 더욱 더 강력하게 진화할 거 같다.

실은, 이는 기술적인 논쟁이라기보다는, 우리가 흔히 정치판에서 보는 세력과 이권 다툼이라고 보는 게 맞다. 비트코인이라는 같은 당에서도 서로의 이권을 보호하기 위해서 싸우고 있는 두 파벌을 보면 참 재미있다는 생각이 든다. 그리고 정치판과 같이, 서로 싸우면서도, split이 일어나면 비트코인 커뮤니티에 큰 혼란이 발생할게 뻔히 보이기 때문에, 그리고 이더리움이라는 다른 당에 뒤지기 싫어서, SegWit2x라는 임시해결책을 선택한 것도 어찌나 우리 삶과 이렇게 비슷한지 참 신기하다.

<이미지 출처 = Bittiraha.fi>

다른 읽을만한 포스팅